default_setNet1_2
ad35

외교관 여권 든 방탄소년단, 유엔총회 참석 위해 美 출국

기사승인 2021.09.18  23:10:28

공유
default_news_ad1
'미래세대와 문화를 위한 대통령 특별사절'로 임명된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18일 오후 미국 뉴욕에서 열리는 유엔총회에 참석하기 위해 인천국제공항으로 출국하고 있다. 2021.9.18/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보이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으로 출국했다.

방탄소년단은 미국 뉴욕에서 열리는 유엔총회에 참석하기 위해 18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출국했다.

 

 

'미래세대와 문화를 위한 대통령 특별사절'로 임명된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제이홉이 18일 오후 미국 뉴욕에서 열리는 유엔총회에 참석하기 위해 인천국제공항으로 출국하고 있다. 2021.9.18/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이날 팬들은 방탄소년단을 만나기 위해 공항을 찾았고, 멤버들은 환호를 해주는 팬들에게 손인사를 건네며 바삐 움직였다.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7월 코로나19 극복, 지속가능한 성장 등 미래세대를 위한 글로벌 의제 관련 국제적 협력을 주도하고, 우리나라의 높아진 국제적 위상에 맞는 외교력 확대를 위해 방탄소년을 '미래세대와 문화를 위한 대통령 특별사절'로 임명했다.

 

 

 

 

'미래세대와 문화를 위한 대통령 특별사절'로 임명된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18일 오후 미국 뉴욕에서 열리는 유엔총회에 참석하기 위해 인천국제공항으로 출국하고 있다. 2021.9.18/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이후 이달 14일 문 대통령은 청와대에서 이들에게 '미래세대와 문화를 위한 대통령 특별사절' 임명장을 수여하고, 외교관 여권을 지급했다.

이에 따라 방탄소년단은 다음주 미국 뉴욕에서 진행되는 제76차 유엔총회에 참석, 본격적인 특사 활동을 시작할 예정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