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35

'블랙아이드필승 제작' 스테이씨, 오늘 데뷔 "4세대 걸그룹 시작"

기사승인 2020.11.12  08:43:15

공유
default_news_ad1
스테이씨© 뉴스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블랙아이드필승(최규성, 라도)의 첫 자체 제작 걸그룹 STAYC(스테이씨)가 업계 안팎의 높은 기대 속 가요계에 정식 데뷔한다.


STAYC(수민, 시은, 아이사, 세은, 윤, 재이)는 12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싱글 ‘스타 투 어 영 컬쳐’를 발매한다.

STAYC는 블랙아이드필승이 수장으로 있는 하이업엔터테인먼트에서 처음으로 선보이는 6인조 그룹으로, 블랙아이드필승만의 10년 노하우와 색깔이 오롯이 녹아 있다. 데뷔 전 연습 과정에서부터 바른 인성과 건강한 마인드를 바탕으로 하여 대중이 믿고 사랑할 수 있도록 ‘헬시(Healthy)’를 키워드로 인큐베이팅 되었으며, ‘젊은 문화를 이끄는 스타가 되겠다’라는 여섯 멤버의 당찬 포부가 담겨 있다.

타이틀곡 ‘소 배드’는 블랙아이드필승과 전군이 작사, 작곡 프로듀싱한 곡으로, 서툰 사랑의 시작이지만 자신의 마음을 숨김없이 말하는 10대의 당당함을 표현했다. 드럼, 베이스, 신스웨이브가 혼합된 새로운 DBS 장르의 곡으로 파트가 바뀔 때마다 들리는 STAYC만의 개성 있는 보이스가 리스너에게 신선한 충격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수록곡 ‘라이크 디스’는 타이틀곡과는 상반되는 아침을 맞이하는 듯한 상쾌한 느낌의 분위기로 시작되는 R&B 트랩 장르의 곡이다. 첫사랑 앞에서 아직은 위험하고 무섭지만 그래도 용기 내 사랑하고 싶다는 귀여우면서도 위트 있는 가사가 돋보인다.

소속사 관계자는 “STAYC는 특유의 ‘틴프레시(TEEN FRESH)’ 매력으로 기존 걸그룹과는 확실히 다른 새로운 콘셉트를 선보인다. 멤버들의 신선한 비주얼과 지금껏 경험하지 못한 차원의 음악을 통해 K-POP 시장을 새롭게 이끌어갈 4세대 걸그룹의 시작을 알릴 것”이라며 “신인답지 않은 탄탄한 기본기와 다채로운 매력을 겸비한 STAYC에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STAYC는 12일 오후 8시 첫 번째 싱글 발매 기념 온라인 팬 쇼케이스를 개최하고 첫 데뷔 무대를 펼친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