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35

'재벌 3세' 뮤지컬배우 함연지, 新 편셰프 출격 "父, 내 요리 좋아해"

기사승인 2020.09.11  15:49:20

공유
default_news_ad1
KBS 2TV '편스토랑'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신상출시 편스토랑'에 재벌 3세이자 뮤지컬 배우인 함연지가 편셰프로 출격한다.


11일 오후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15번째 메뉴 대결 주제 '우리 감자'가 공개된다. 이와 함께 대한민국 원조 '3분 맛집', 라면 집 딸이자 청아한 목소리로 차근차근 필모그래피를 쌓고 있는 뮤지컬 배우 함연지가 편셰프로 처음 등장한다.

'편스토랑' 측에 따르면 최근 촬영에서 '편스토랑' 최다 우승자이자 수석 편셰프 이경규는 "4대째 음식만 쭉 해온 집안, 식품계 톱클래스라는 가문의 이름을 걸고 나온 분"이라며 새로운 편셰프 함연지를 소개했다고 했다. 이에 이영자 역시 "나도 이 분 너튜브의 구독자"라며 함연지 등장에 높은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어 '편스토랑'에는 기분 좋은 미소와 함께 함연지가 전에 없던 발랄한 스텝으로 등장해 큰 웃음을 선사했다. 함연지는 "남편이 잘하고 오라고 오늘 아침에도 응원을 해줬다"라며 달콤한 부부애를 과시하는가 하면 아버지에 대한 질문에도 "내가 요리를 자주 해드리는 편"이라며 "기존의 메뉴들의 색다른 꿀조합 메뉴를 자주 해드리는데, 굉장히 좋아하신다"라고 말해 본격적인 요리 실력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함연지의 등장에 '편스토랑' 편셰프들은 모두 긴장감과 경계심을 감추지 못했다. 오랜만에 편셰프로 돌아온 편스 패밀리 진성은 "4대를 음식을 해온 집안의 딸 아니냐, 내가 어떻게 이기겠나?"라며 불안해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편스토랑'에서는 방송 최초로 함연지 부부의 사랑 넘치는 집이 공개될 것이 예고된다. 함연지의 냉장고부터 비밀의 장소까지, 가문을 걸고 편셰프에 출격한 '라면 가게 딸' 함연지의 엔도르핀 넘치는 첫 등장은 11일 오후 9시40분 방송되는 '편스토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