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35

'정희' 효린 "10년 차 '서머 퀸', 가장 욕심나는 수식어"

기사승인 2020.09.04  14:30:31

공유
default_news_ad1
효린 © News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효린이 '서머 퀸' 수식어가 가장 욕심난다고 했다.


4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서 한 청취자는 효린의 수식어인 '서머 퀸'에 대해 언급했다.

이에 김신영은 "효린이 '서머 퀸' 10년 차"라 말했고, 효린은 "가장 욕심나는 수식어가. 노래가 계절에 영향을 미친다고 생각하는데, 많은 분들이 무더위에 짜증지수가 늘어났을 때 내 노래를 들으며 시원한 여름을 보냈으면 하는 바람이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여름뿐만 아니라 계절마다 어울리는 음악을 다양하게 들려드리고 싶은 게 개인적인 목표"라고 덧붙였다.

한편 효린은 지난달 19일 미니앨범 '세이 마이 네임'(SAY MY NAME)을 발매하고, 동명의 타이틀곡과 '나인라이브스'(9LIVES)로 활동 중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