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35

한-독 소재·부품·장비 기술협력센터 ‘제1차 지원기관 협의회’ 개최

기사승인 2020.08.14  12:07:51

공유
default_news_ad1

- 국제공동연구·해외진출·M&A·지재권 등 종합적 기업지원 추진

   
▲ 산업통상자원부
[데일리서울] 산업통상자원부는 8.14 오후 3시, 서울 양재 엘타워에서 한-독 소재·부품·장비 기술협력센터의 원활한 운영을 위한 제1차 “지원기관 협의회“를 개최했다.

협의회는 센터에 입주하는 기업들의 기술협력 파트너 발굴, 공동 연구개발, 해외시장 개척을 체계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국내·외 유관기관 및 독일 관련 민간 전문가로 구성된 협의체로 특히 금번 제 1차 협의회에서는 코로나19로 독일 현지에 소재한 센터로의 기업 입주가 어려운 상황에서 국내 유관기관을 중심으로 기업지원을 우선 추진하기 위한 방안을 모색하고 기업의 건의사항을 청취했다.

산업부는 그간 일본 수출규제에 대응해 대표적 글로벌 기술 강국인 독일과의 기술협력을 강화하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왔으며 이러한 노력의 일환으로 국내 소재·부품·장비 기업과 독일간 기술협력을 위한 ‘한-독 소재·부품·장비 기술협력센터’를 독일 NRW연방주에 개소했고 센터에 입주할 예정인 기업 10개사를 대상으로 독일 진출을 위한 기술협력 파트너 발굴, 현지 기술정보 제공 등 각종 지원을 추진한다.

이번 협의회에서는 운영기관인 한국산업기술진흥원을 포함한 국제공동연구·해외진출·M&A 등 각 분야 유관기관이 모여 입주기업의 적기 성과창출을 위한 구체적 지원방안을 발표했다.

영상으로 참여한 국외 공공기관·연구소 전문가는 프라운호퍼 등 독일 내 유수 연구기관을 소개하고 협력분야 및 협력방안을 발표했다.

산업부는 향후 협의회를 통해 센터의 효율적인 운영 및 입주기업의 만족도 제고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천영길 중견기업정책국장은 “이번 협의회를 시작으로 지원기관 협의회를 수시로 개최해 어려운 여건 하에서 독일 진출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10개 입주기업을 밀착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석훈

<저작권자 © 데일리서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