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35

신안군, 혈액수급 비상에 ‘사랑의 헌혈’ 앞장

기사승인 2020.02.21  16:33:47

공유
default_news_ad1

- 신안군 공직자 및 주민, 자발적 헌혈나서.

   
▲ 신안군은 21일 혈액수급 비상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공무원 및 유관기관 직원, 주민 등이 헌혈에 참여해 따뜻한 생명나눔을 실천했다.
[데일리서울] 신안군은 21일 혈액수급 비상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공무원 및 유관기관 직원, 주민 등이 헌혈에 참여해 따뜻한 생명나눔을 실천했다.

이번 헌혈행사는 최근 코로나-19 확산 우려에 따른 국내 혈액수급에 비상이 걸린 가운데 범국가적인 위기극복과 신안군 A씨에 대한 이웃사랑 실천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A씨는 지난 14일 화상사고로 인해 서울의 모병원 중환자실에 입원중이며 추후 치료중에 수혈이 필요한 상황이나, 현재 전국적인 혈액부족으로 수혈이 힘든 상황이 생길수도 있다.

이에 사연을 접한 신안군 공직자 및 군민은 직접 팔을 걷고 도움에 나서 지역사회를 훈훈하게 했다.

또한, 군은 이번행사에 코로나-19 감염 가능성에 대비해 소독제, 마스크 등을 비치해 행사 추진에 만전을 기했다.

신안군수은 혈액수급이 어려운 상황에 자발적으로 헌혈에 참여한 직원들에게 감사를 전했으며 “지역주민의 빠른 쾌유와 국가적인 혈액수급위기를 극복 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 밝혔다.

박수진 기자 hu01@naver.com

<저작권자 © 데일리서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