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35

의왕시 노인복지관 휴관에 따른 취약계층 점심식사 배달 제공

기사승인 2020.02.21  16:29:01

공유
default_news_ad1

- 노인·장애인복지관 등 다수이용시설 22일부터 휴관

   
▲ 의왕시청
[데일리서울] 의왕시는 최근 급속도로 확진자가 늘고 있는 코로나19 유입 차단을 위해 사랑채·아름채 노인복지관 등 다수이용시설을 오는 22일부터 상황종료시까지 휴관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시는 이번 휴관조치에 따라 노인복지관에 다니고 있는 취약계층 무료급식대상 500명에게는 점심식사를 조리 및 구입해 배달 제공함으로써 식사제공에 차질이 없도록 조치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번 조치는 복지관 등 이용시설 회원에게 안내문자 전송 및 유선통화를 실시해 이용자들에게 불편함이 없도록 할 예정이다.

또한, 이후에도 노인 및 장애인 복지시설의 프로그램실과 모든 건물에 매주 금요일을 소독의 날로 지정, 청소와 방역소독에 철저를 기하도록 조치했다.

한편 노인복지관 이외에 각 동 주민자치센터, 의왕국민체육센터, 부곡스포츠센터 등 다수이용시설도 22일부터 휴관을 결정을 했으나, 어린이집과 일부 실외체육시설은 정상적으로 운영한다.

이번 다수이용시설 휴관현황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시청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김상돈 의왕시장은 “코로나 19 지역사회 전파 방지를 위해 보다 철저한 예방으로 시민의 건강과 안전보호를 위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은정 기자 dich7@dreamwiz.com

<저작권자 © 데일리서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