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文대통령 기자회견장에 흐른 '브라보 마이라이프·봉우리'

기사승인 2019.01.10  09:48:55

공유
default_news_ad1
/뉴스1DB


(서울=뉴스1) 양새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내외신 출입 기자들을 대상으로 청와대 영빈관에서 신년기자회견을 갖는 가운데 이날 사용된 배경음악(BGM)이 관심을 모은다.

청와대에 따르면 이날 기자회견 배경음악은 김민기의 '봉우리', 봄여름가을겨울의 '브라보마이라이프', 커피소년의 '내가 니 편이 되어줄게', 처진 달팽이의 '말하는대로', 그루배틱 크루의 평화랩 '괜찮아' 등 총 5곡이다.

먼저 '봉우리'는 지금의 상황만 지나가면 나아질 것이라는 낙관을 이야기하기보다 우리에게 닥쳐올 여러 어려움을 받아들이고, 저 멀리 있을 바다를 향해 이 끝도 없는 봉우리를 함께 넘어가자는 당부에서 선곡됐다.

'브라보마이라이프'는 최근 유명을 달리한 고(故) 전태관씨를 추모하는 의미에서 선택됐다. 청와대는 "수많은 국민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주었던 음악"이라며 지금까지 달려온 대한민국의 모든 국민들이 찬란한 내일을 맞이하길 소망하는 마음에서 선곡했다"고 전했다.

'내가 니편이 되어줄게'는 문재인 정부에서 일하는 모든 사람들이 국민 한 사람, 한 사람의 편에서 2019년 한 해를 보내겠다는 다짐에서, '말하는대로'는 말하는 대로, 생각한대로 될 수 있는 시대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 문재인 정부가 되겠다는 이유에서 선곡됐다.

특히 '말하는대로'의 경우 20대 청년들을 위한 선곡으로, 상상이 현실이 되고 현실에서 상상할 수 있도록 청년들과 함께 하겠다는 약속의 의미도 담겼다.

기자회견 엔딩곡인 '괜찮아'는 대학생 래퍼들로 이뤄진 힙합그룹 '그루배틱'의 크루들이 '평화'를 주제로 청와대와 함께 만든 곡이다.

지난 1년 '평화'가 각자의 삶속으로 어떻게 들어왔는지 보여주는 노래로, 2019년은 우리 삶속에 평화를 더 깊게 새길 수 있는 한 해가 되기를 바라는 소망을 담아 선곡됐다는 설명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